유아코골이때문에 마음이 아파요.

첫째 아이가 첫번째 생일(돌)까지는 괜찮았는데, 돌이 지나기 시작하면서 살짜기 코를 골기 시작하더군요.얕은 코골이 정도여서 귀엽기도 하더군요.그런데 3살이 되면서 점점 더 심해지더니...4살이 되면서부터 수면무호흡까지 옵니다. ㅠㅠ.숨을 제대로 못 쉬니깐 잠을 자면서 땀을 얼마나 흘리는지...완전 포동포동해서 미쉐린 타이어라고 별명까지 지어줬는데, 그 많은 살들이 쏙 빠지고 홀쭉해져버렸습니다.마음이 아파요 ㅠㅠ.저도 그렇게 코를 골지는 않은데 코골..